김혜련 보건복지위원장 "더 나은 고령친화도시 만드는 노력 다할 것"
상태바
김혜련 보건복지위원장 "더 나은 고령친화도시 만드는 노력 다할 것"
  • 박상덕 기자
  • 승인 2019.05.18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노인회 주관 제47회 어버이날 행사 참석
초고령.독거노인, 장애.여성노인 지원 필요성 강조

(실버종합뉴스=박상덕 기자) 김혜련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장이 85세 이상 초고령 노인과 독거노인, 여성노인, 장애노인이 활기찬 노년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지난 8일 대한노인회 주관으로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47회 어버이의 날’ 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제47회 어버이의 날’ 행사에서 김혜련 위원장이 축사 하고 있다.
'제47회 어버이의 날’ 행사에서 김혜련 위원장이 축사 하고 있다.

그는 "어르신은 젊은 세대와 중년의 미래의 모습이며 어르신이 불행하다면 우리 미래도 어둡고 암울할 수밖에 없다"며 어려움 없이 즐거운 노년을 건강하게 보낼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서울시의회와 서울시 집행부, 지역사회라는 3각 체제가 더 나은 고령친화도시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시는 그간 어르신을 위한 사회적 공공일자리를 확대하고 경로당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를 비롯한 돌봄사업을 운영했다.

김 의원은 노인종합복지관을 포함한 소규모노인복지센터와 경로당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서울시와 함께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협력을 통해 어르신이 건강하고 행복한 고령친화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